• NEWS ONNEWS ON
  • BUSINESS ONBUSINESS ON
  • SERVICE ONSERVICE ON
  • TALK ONTALK ON
  • EVENT ONEVENT ON
  • 스마트빌 바로가기
  • 서비스 도입문의

300만 고객의 비즈니스 파트너 스마트빌! (주)비즈니스온커뮤니케이션 기업블로그 입니다.

 성공한 직장인이란 어떤 걸까요?

 

모든 사람들이 각자 다른 기준을 가지고 있겠죠?

 

여러분이 생각하는 성공한 직장인이 궁금합니다!

 

간단한 설문에 응답해주시고 댓글을 달아주시면

 

총 10분을 추첨하여 알투스 출판사의 '구글은 Sky를 모른다'를 드립니다.

 

 

☞ 이벤트 바로가기

 

이벤트 기간 : 2014년 11월 1일(토) ~ 2014년 11월 30일(일)

 

당첨자 발표 : 2014년 12월 5일(수)

 

이벤트 참여 시 아이디는 반드시 공개로 해주셔야 발송이 가능합니다.

 

*스마트빌 폴 참여를 희망하는 업체는 support@businesson.co.kr로 메일을 보내 주세요.

 

 

 

 

 

 “나는 촌뜨기였고, 나는 찌질이였고, 나는 외톨이였다.”


구글 최초의 한국인 엔지니어 1호인 저자는 자신을 ‘구글러이자 시골러’라고 소개한다. 2003년 구글에 입사해서 엔지니어링

 

매니저로 일하고 있는 그는 다수의 구글 글로벌 프로젝트와 한국어검색 프로젝트를 수행해왔다. 당연히 그도 스탠퍼드대학이

 

나 MIT 혹은 소위 말하는 우리나라의 ‘SKY 대학’을 졸업한 엄친아 스펙을 가졌을 거라고 짐작하기 쉽다.


하지만 그의 프로필은 구글러보다 ‘시골러’에 가깝다. 경상남도 김해 산골짝 출신으로 중학교 입학을 앞두고서야 마산으로 상

 

경했다. 그에게 당시의 마산은 지금의 실리콘밸리보다 더 먼 은하계처럼 느껴졌다고 한다. 그는 모두가 기대하는 화려한 프로

 

필은 없지만 행복하게 성공하는 법을 알고 있으며, 유창한 영어 발음 대신 경상도식 영어 발음으로도 11년째 구글에서 수많

 

은 프로젝트를 성공시켰다.


그는 구글에서 입사 인터뷰를 가장 많이 진행한 사람 중 한 명이기도 하다. 당연히 전세계 젊은 인재들의 꿈과 열정에 대해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 그런 그가 우리나라의 젊은이들에게 꼭 해주고 싶은 이야기가 생겼다고 한다. 이 책이 바로 그들에게

 

들려주고, 함께 나누고 싶은 이야기인 것이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비즈온

댓글을 달아 주세요